축하해 아카링 총선거 16위!

YouTube의 「여자력영상」으로부터 불이 붙은 아카링 인기가, 총선거 16위라는 선발 진입으로 결실! NMB48의 1기생으로 벌써 이 6년 반이나 멤버 활동을 계속, 여기에 온 이후로 대성공. 전혀 새로운 모습으로 48그룹 내에서의 위치를 만드는, 기쁨이 한창인 아카링을 직격!



팬과의 전략이 결과로 이어졌다

내 나름의 노력하는 방식이 멤버들의 희망이 되어


총선거 16위 축하해! 자신으로도 설마였습니까? 아니면 예상 범위 내?

아니요, 목표에는 있었습니다. 선발에 진입하고 싶다고 계속 말하고 있었어요. 하지만 현실적으로 보면 어려울까라는 생각도 있었고.


YouTube를 봐주시는 분들이 많은 것은 알고 있었어도.

그렇습니다. 역시 여성 팬분들은 혼자서 몇 표라도 투표할 수 있는 것도 아니고, (YouTube를) 보더라도 투표할 정도로는 아니라는 정도의 라이트 팬인 분들도 많다고 생각해서. 다만 그래도 후회하는 것은 싫어서, 16위 이내에 들어가기 위해 전력으로 하자고 생각했고, 잠자는 시간을 줄여서 영상을 만든다거나, 내용도 연구하고 아무튼 YouTube를 많이 했습니다. 그것이 팬분들과 약속한 전략인 것도 있었고. 그만큼 결과로 이어진 것이 정말로 기뻐요.


48그룹의 팬들에게는, 새롭게 "요시다 아카리가 YouTube 하고 있는 거야"라던가 "그렇게 인기가 있어?"라고 생각하는 사람도 있다고 생각하니, 이런 느낌으로 하고 있다고 소개를!

제가 하고 있는 것은 "여자력 영상"이라는, 여자들의 귀여움으로 이어지기 위한 동영상입니다. 지금까지 아이돌이 화장법을 가르쳐주는 건 없었잖아요. 왜 그렇게 귀여워? 만으로 끝났지만, 저 자신은 화장하는 것이 좋고, 다양한 여성 연예인들의 메이크업이 궁금했어요. 그래서 엄청나게 조사해서 영상도 저장하고, 그것을 바꿔서 해보자고 생각했던 것이 계기가 됐어요.


그곳에서부터 서서히 인기가 많아져서, 그것을 실감했던 것이 작년 말의 홍백선발. 제6위는 충격이었습니다!

저 자신도 놀랐습니다(웃음). YouTuber는 외로웠고, 숫자가 늘어나도, 이걸 누군가가 봐주고 있을까? 라는 생각이 늘 있거든요. 그것이 그렇게 원래의 아이돌 활동으로 돌아오게 할 수 있었다는 것이 정말로 기뻐요.


원래는 어디까지나 아이돌이지요.

그렇죠, 아이돌이었으니까. "아이돌이 YouTuber? 그게 뭔지 봐 보자" 로 되어버리잖아요. 저도 5년간 아이돌로서 이것저것 경험을 바탕으로 한 YouTube라서 대단히 고맙다고 생각합니다.


지속적으로 보는 사람들도 늘어나는 한편, 네타가 없어지거나 하는 일은 없습니까?

정말로 좋아하는 것이고, 오히려 새로운 화장품을 아낌없이 살 수 있게 되었달까 (웃음). 그리고 미용은 트렌드가 점점 바뀌는데, 자신의 본래 모습을 내보이면서 하고 있기 때문에 무척 즐겁습니다. 자신이 보여주고 싶은 자신을 보여주는 느낌입니다.



영상은 여자로서의 자신을 보여주는 것

스테이지 위에서는?

스테이지는 아이돌로서의 자신을 제대로 보여주게 되지만, 동영상은 여자로서의 자신을 보여준다는 생각이 들어, 다른 재미가 있네요. 그래도 그만큼 자신의 프로듀스가 되니까, 최근 그라비아 촬영을 할 때에는 메이크업 해주시는 분에게 해달라고 하고, 제 취향으로 고정되는 자신이 되지 않도록 조심하고 있습니다. 


그렇군요. 한편으로는, 여기서 NMB48에 대해서 전체적으로 보고 싶습니다만, 1기생도 점점 적어지고 있습니다.

적어지고 있네요. 음, 최근 엄청나게 생각하고 있습니다만, 아, 줄어들었나-라고.


그 중에서도 1기생으로서 힘차게 끌고 가고 있다고 생각하는지, 아니면 다른 어프로치를 생각하는지, 그런 쪽은 어떤가요?

아- 하지만, 저에 대해서 같은 느낌은 없어졌고, 저는 저 나름의 노력하는 방식과 방법으로 다른 멤버들의 희망이 될 수 있으면 되었다고 생각하는 쪽입니다. 지금의 NMB48에도 자신의 개성을 갈고 닦기 위해 열심히 하는 아이가 많다고 생각하니까요. 그런 아이들에게도, 예를 들면 이번 총선거의 16위라는 결과가 희망이 되지 않을까 라고.역시 스스로 행동하는 것과 계속 한다는 것은 어렵고, 저 자신도 계속 하고 있구나, 라고 생각하고 있어요(웃음). 그래도 계속하면 결과가 나온다는 것을 보여주고 싶고. 그런 느낌으로 끌어가고 싶다고 생각하고, 젊은 층에게 NMB48에 흥미를 가지게 되어 주는 계기가 되었으면 합니다.


지금의 아카링이라면야 가능한 방법입니다.

요전에도, 사야네(야마모토 사야카)와 (오오타) 유리쨩과 NMB48에 대해 "이렇게 하고 싶다"고 말한 적이 있습니다만, 그런 것들은 높은 분들에게도 전하고는 있습니다. 예를 들면 MV나 콘서트, 의상 하나하나에도 반영이 되면 재미있지 않을까 하고 생각합니다. 올해 안에 관동에서의 라이브도 하고 싶다던가도요.


개인으로 해보고 싶은 것도 있습니까?

제가 MV를 만들어보고 싶습니다. 여자력 세계관의 MV. 그러니까 솔로곡을 가지고 싶습니다. 그리고, 여자력 영상의 테마송이 있으면 좋겠다고 생각하는데, 그 안무는 코노밍 (쿠사카 코노미)에게 맡겨보고 싶다는 야망도 있고요. 그것을 또 "안무 영상"으로 올려보고 싶고 (웃음)


여러가지 장치가(웃음). 그러고 보니, 악수회에 오는 여자의 비율도 확실히 높아졌지요?

여자아이들은 훨씬 많아졌습니다. 얼마 전까지만 해도 3할이 여자였는데, 최근에는 반 이상이고, 여자아이만 계속 들어오니까 남자분들이 "이 레인 오기가 좀 그래" 라는 말도 들었어요 (웃음)


알 것 같습니다(웃음).

그런 중에도 남성팬분들이 저를 제대로 아이돌로서, 또 여자로서 봐주시고 있다는 것이 정말 기쁘고요. 지금까지 저를 응원해주신 분들은 무슨 일이 있어도 마지막까지 소중히 하려고 하고, 아이돌 인생을 마지막까지 지켜봐 주셨으면 좋겠다고 생각하고 있습니다.



NMB48의 그룹으로서의 기세를 되찾고 싶어

좋네요. 16위라는 결과를 받고 난 이후의 행보는?

일단은 포토북의 발매가 정해져 있어, 영상과는 다른 화장법의 교과서가 되게 하고 싶습니다. 모두 저의 소지품으로 하고 싶어서, 도쿄에 화장품을 택배 8상자에 보내고 촬영했네요.


지금까지는 없었던 타입의 책이라니 재미있겠네요. 그런 의미에서는 NMB48도 물론 AKB48그룹 전체애도 새로운 바람을 몰고 오는 것 같아요?

그렇...다면 좋겠지만요. 총선 싱글만으로 끝나지 않고, 다음의 AKB48의 선발에도 들 정도가 되지 않으면 안돼요. 여기서부터는 자기 나름이니까, 다양한 숫자를 늘리는 것으로 (웃음).


마지막으로 이후의 요시다 아카리, NMB48에 대해서 어필을!

총선거의 스피치에서 "지금의 AKB48은 외부의 발언력이 약하다"라는 것처럼 발언했습니다. 말한 것 이상으로, 제가 그 부분을 보완해 발언력과 영향력이 있는 사람이 되지 않으면 안 됩니다. NMB48도 그룹으로서의 기세를 되찾고, 멀어진 팬분들에게도 돌아올 수 있는 팀이 되고 싶고, 새로운 팬분들에게는 "NMB 대단하잖아!" 라는 말을 들을 수 있게 되고 싶습니다. 지금은 사카미치 그룹의 기세가 대단하지만, 거기에 견줄 수 있게 솔선해서 그룹을 끌어나가도록 노력하겠습니다. NMB48을 아이돌 팬들 속에서 끝낼 생각은 없기 때문에 제대로 봐주세요!!